•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3.03

     

    - 창업지원, 전시, 회의 등 모임의 공간으로 재활용 -


            삼척시(시장 김양호)는 지난 2018년도 선정된 “관동 제1루 읍성도시로의 시간여행” 성내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근린생활형) 시행과 관련하여 대학로 인근에 “삼척 도시재생어울림센터 조성사업”을 3월 2일(월)에 착공했다.

     

    도시재생어울림센터 조성사업은 당저동 168-7번지 일원에 있는 50년이 넘은 숙박시설인 대성여관(흑백사진)을 지난해 2월에 매입하여 건축물 안전진단 및 구조보강방안을 수립하고, 올해 사업비를 확보해 이곳을 창업지원, 문화예술전시, 어울림회의실 등 공간으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으로 성내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의 거점공간으로 조성하게 된다.

     

    본 사업은 2층 규모의 대성여관을 사업비 약 7억원으로 1층은 창업전시실, 사업홍보실, 안내실 등으로, 2층은 창업지원공간, 자료실, 강연/회의실 등으로, 옥상은 옥상정원으로 오는 7월까지 준공할 계획이다.

     

    시는 성내지구 도시재생뉴딜사업으로 3월말에 준공하는 읍성테마보행로 조성을 비롯해 도시재생어울림센터, 주민어울림플랫폼, 청년스타트업, 신발역사관 등 문화예술전시공간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그 외에 활성화사업으로 대학로 문화공원 특화, 행복주택 건립, 배전선로 지중화, 주차타워 건립사업 등을 추진 중에 있다.

     

    특히, 창의를 기회로 만드는 창업지원 프로젝트로 추진되는 모임(MOIM)시책과 지역활성화 프로젝트로 추진되는 문화예술전시공간 구축사업이 연계된다면 대학생 및 청년 창업은 물론 지역주민 일자리 창출, 그리고 쇠퇴된 구도심의 환경개선을 통한 대학로 활력 회복과 지역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 모임(MOIM) : Man, Opportunity, Idea, Meeting

     

     시 관계자는 “금번 도시재생어울림센터 리모델링 공사 착공과 함께 성내지구 도시재생사업 발주를 통해 대학로가 코로나19 감염 공포 여파를 극복하고, 지역경기를 활성화시키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략사업과장

    박수만

    도시재생2팀담당

    김정수

    033-570-4035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6개(1/4페이지)
    경제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처음페이지이전 10 페이지1234다음 10 페이지마지막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