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9.02.11

     


     삼척시가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을 통해 선정된 근덕면 동막4리 등 2개소 마을만들기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농촌지역 주민소득과 기초생활 수준을 높이고, 도시민의 농촌유입을 촉진하기 위해 진행된다.

     

    2019년 기본계획 수립을 시작으로 1년차는 지역개발을 위한 마을 특산품 개발 컨설팅, 주민교육 등 주민역량강화사업으로 기초를 다진 후  2021년까지 3년간 국비 6억 9천만원을 포함한 총 사업비 9억8천만 원이 투입된다.

     

    추진사업으로는 마을별 특색에 맞는 단계별 지원을 통한 농촌마을 조성으로 근덕면 동막4리 마을은 동막 아트월 조성, 생태하천 정비, 쓰레기 집하장 등을 설치하고,

     

    미로면 하사전리 마을은 주민건강센터조성 및 다목적 광장, 마을정원 조성, 마을종합안내판 등을 설치하여 방문객들의 편의 도모는 물론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사업이다. 

     

    시는  주민 공동이용시설 확보 및 아름다운 가로경관 조성을 통해 고유의 테마가 살아있는 농촌 발전 거점으로서의 마을공동체 기능을 회복하고 지역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수렴하며 전문가의 자문을 구하는 등 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2019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을 부탁드리며 이 사업을 통해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효경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683개(1/369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