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9.05.11

     




          - 자원도 모으고~ 환경도 살리고~

     

    삼척시는 순환자원 재활용 촉진을 위해 폐건전지와 폐형광등, 종이팩을 생활용품으로 바꿔주는 재활용가능자원 교환사업을 운영하고 있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재활용가능자원 교환사업은 생활폐기물로 배출되고 있는 고가치 재순환자원인 폐자원을 생활용품으로 교환해주는 사업으로, 폐건전지는 5개당 새 건전지 1개, 폐형광등은 5개당 화장지 1개, 종이팩 1kg당 화장지 1개와 교환해 주는 사업이다.

     

    단, 폐건전지와 폐형광등은 종류 불문하고 1일 최대 2개까지 교환가능하다.

     

    폐형광등은 깨지지 않은 상태에서 교환이 가능하며, 교환 가능한 종이팩 종류는 '종이팩' 재활용 표시가 되어 있는 우유·두유·주스팩이며 내용물을 비운 뒤 물로 헹궈 건조해야 한다.

     

    폐자원 교환은 읍·면·동행정복지센터와 시청 환경보호과에서 가능하다.

     

    한편, 삼척시는 지난해 교환 사업을 통해 폐건전지 약 2톤과 폐형광등 7톤, 종이팩 6톤을 수거해 재활용하였다.

     

    박효경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519개(1/352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