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3.28

     


        삼척시는 코로나19 여파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의 일환으로 오는 4월 5일(일)까지 삼척맹방유채꽃밭 출입을 통제하기로 했다.

    시는 올해 ‘2020삼척맹방유채꽃축제를 전면 취소했으나, 주말에 시민과 관광객들이 가로수 벚꽃길과 유채꽃밭에 찾아 올 것에 대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삼척맹방유채꽃 주변에는 “코로나19로 2020 삼척맹방유채꽃 축제는 취소되었습니다. 내년에 더 예쁜 유채꽃으로 찾아 뵙겠습니다.”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해주세요!”라는 문구를 담은 현수막이 걸려있으며, 출입 통제 라인을 설치했다.

    또한, 삼척시는 벚꽃 개화시기에 맞춰 외지에서 관광객 방문이 예상돼 벚꽃길 주변 교통지도 및 계도를 할 예정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4월 5일까지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 기간인 만큼 시민들과 관광객들의 이해와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384개(1/439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