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척시 간부공무원, 추석 명절 소외계층 위문 통해 나눔의 손길 전달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9.13

       


        
         삼척시 6급 이상 간부 공무원들은 민족의 최대 명절 추석을 맞이하여 소외된 이웃과 다함께 행복한 명절을 보내고자 오는 9월 15일(화)부터 9월 29일(화)까지 소외계층 270가구를 방문하여 위문을 실시한다.


    올해 추석명절에도  6급 이상 간부 공무원들이 자비로 1인당 3만원 이상 위문품을 마련해 소외계층 가정을 직접 방문하여 위문 격려를 하는 등 현장 중심의 세심한 복지행정을 펼쳐 나간다.


    또한, 삼척시는 자체예산 1억3천여만 원으로 기초수급자 등 저소득계층과 국가유공자 5,101가구에 햅쌀(10kg) 1포씩을 전달할 계획이며, 강원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2,190가구에 3천2백여만 원을 지원하는 등 저소득층 가구에 총 1억8천여만원을 지원한다.


    삼척시 관계자는 “추석명절을 맞아 소외되기 쉬운 어려운 이웃을 방문하여 시민 모두가 행복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삼척시는 특수시책으로 지난 2002년부터 지금까지 매년 2회(설, 추석) 시 산하 6급 이상 공무원들이 노인 및 장애인, 한부모 가정 등 저소득층과 1대1 소외계층 자매결연 사업을 꾸준히 실시해오고 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824개(1/483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