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바다 위의 산’삼척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 재탄생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1.03.31




    - 사업비 20억 원(국도비 13억 포함) 들여 올해 3월 준공
    - 총 943m 탐방로 조성 (해안코스626m와 내륙코스 317m)과 전망대 3개소, 야간 경관 조명, 해안조망 공간 마련
    - 해발 53.9m 정상부 전망대에서 탁 트인 동해바다 전경 만끽...
    - 덕봉산 연결하는 외나무다리를 통해 어린 시절 향수 느껴...

    □ 군 경계 철책이 설치돼 있어 수십년간 일반인의 출입을 불허한 삼척 맹방관광지 내 ‘덕봉산’ 일원의 수려한 자연환경이 관광객 등을 위한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로 재탄생하여 다음 달 1일 개장한다.

    □ 삼척시는 사업비 20억 원(국도비 13억 포함)을 들여 2019년도부터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 사업을 추진했으며 지난해 10월 군 당국과의 군 경계 철책 철거 협의가 급물살을 타면서 철책철거와 탐방로 개설 사업추진이 본격화 되어 올해 3월 준공했다.

    □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는 해상의 기암괴석을 볼 수 있는 해안코스 626m와 대나무 숲이 우거진 정상부 전망대로 올라가는 내륙코스 317m로 총 943m의 탐방로를 갖추고 있다. 아울러, 3곳의 전망대와 야간 경관조명, 투광등, 해안조망 공간 등이 마련되어 있어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관광명소로 부상할 것으로 예상된다.

    □ 특히, 해발 53.9m 정상부 전망대에서는 탁 트인 동해바다의 전경과 맹방해수욕장, 덕산해수욕장, 마읍천, 덕산 민박마을의 풍경, 근덕 시가지 풍경 등 사방을 한눈에 볼 수 있다.

    □ 또 덕봉산을 연결하는 외나무다리는 맹방해변에서 마읍천을 건너는 지점과 덕산해변을 가로지르는 2구간으로 조성되어 관광객들로 하여금 어린시절 징검다리를 건너던 향수를 불러일으키게 하는 등 또 다른 재미를 더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 삼척시 관계자는 ‘이번 덕봉산 해안생태탐방로 개장을 기점으로 마읍천, 맹방해변, 덕산해변이 만나는 자연환경을 활용한 캠핑을 접목한 레저체험시설 조성과 덕산 민박마을 공유관광 플랫폼 조성사업과 연계하여 머물러 쉴 수 있는 정주 관광 여건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453개(1/546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