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척시, 부패클린신고“시장 직통 콜”핫라인 개설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12.29

     



      - 삼척 1등급 달성을 의미하는 ‘570-3001’번호 골라 -


    삼척시(시장 김양호)는 내년 1월1일 자로 공직자 부패 클린신고에 대한 핫 라인으로 “시장 직통 클린 콜(CALL)’을 개설한다.


    신고는 부정부패, 공직비리와 관련된 사항이라면 시민 누구라도 할 수 있으며, 반드시 사실에 대해서만 육하원칙에 의해 전화(570-3001)와 카카오톡 클린삼척(cleansamcheok)으로 제보하면 된다. 단, 근거 없는 일방적 비방이나 일반민원은 처리하지 않기로 했다.


    신고 접수된 사항은 시장이 직접 확인하여 신속하고 엄정하게 조사·처리해  부패·비리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고, 비위행위로 확인되면 과 또는 계 단위로 청렴도를 평가하여 그 결과를 인사에 반영하고 대상자는 물론 상위 관리자도 연대책임을 물어 각종 불이익을 주는 등 가중처벌로 일벌백계해 공직자 청렴기강을 바로 잡을 방침이다.


    또한, 인허가 부서에서 일정기간 이상 근무하였거나 소극행정 등으로 국민신문고 민원에 거론된 직원을 타부서로 전보 또는 직위 및 업무를 변경하는 등 강도 높은 인사 조치도 취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외부 전문가와 시민감사관 등으로 구성하는 공직비리감사위원회를 신설해 공직 부조리를 미연에 방지하고 ▲모든 직원들이 청렴 명함 제작 ▲청렴의무 위반행위자 고강도 페널티 적용 ▲ 전 직원 청렴교육 및 청렴 컨설팅(공사업체 대표 등 포함) 실시 등 고강도 청렴도 향상대책과 전 방위적인 청렴실천운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김양호 삼척시장은 “2021년 신축년을 시민의 신뢰와 공직 청렴도를 회복하는 원년으로 삼아, 강도 높은 청렴특별대책으로 옛 청렴도시의 명예를 되찾겠다.”고 말했다.


    기획감사실장

    박수만

    감사담당

    김회영

    033-570-3718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3개(1/5페이지)
    사회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
    처음페이지이전 10 페이지12345다음 10 페이지마지막페이지